경내둘러보기

법당

최고관리자 0 70
석가여래상은 나발의 머리에 상호는 원만하며 볼은 약간 도톰하게 올라와 있다. 이목구비는 안정감 있게 표현된 편이며, 목에는 삼도가 있고 법의는 통견이다. 오른손은 가슴 앞에 들고 있으며 왼손은 가부좌한 왼쪽 무릎에 얹어 엄지와 장지를 마주하고 있다.

Comments

천년의 향기